태터데스크 관리자

도움말
닫기
적용하기   첫페이지 만들기

태터데스크 메시지

저장하였습니다.

타닥타닥 모닥불 방귀

2010. 7. 16. 07:57
블로그에는 알린 적이 없었지만, 올해는 제게 중요한 한해가 되는 시기입니다. 딸내미가 올해 초등학교에 입학을 해서 제가 학부모가 된 해이거든요. ^^ 아직도 아기 같아 보이기만 하는 딸내미 였는데 말이죠. 학부모로서 느끼는 부담감은 무겁지만 또 기꺼이 받아 들일 수 있는 즐거움 이기도 합니다.

근래 들어 계속 야근을 하는 관계로 주중에는 딸내미의 깨어 있는 모습을 보기가 어렵습니다. 항상 잠들어 있는 모습만을 보면서, 마눌님에게 딸내미의 근황 및 학교생활을 전해 듣는 정도이죠. 어제도 역시나 퇴근을 한 후 잠들어 있는 딸내미를 보고 나오니 마눌님이 재미 있는 것이 있다면서 보여 주더군요..


아빠 방귀 "우르루르쿵" 지진 방귀

소파에 앉아 있는 모습입니다. 파열음을 내기 좋은 가죽 소파에서 껴서 그럴까요?  지진 방귀라네요. ^^;;


엄마 방귀 "타닥타닥" 모닥불 방귀

주방에서 설겆이 하는 모습입니다. 웬지 주방과 모닥불은 어울리는 듯한.. ㅋ


내 방귀 "삐리리" 전화벨 방귀

초등학교 입학하면서 사준 핸드폰에 푹 빠져 있는 딸내미인데 방귀소리도 전화벨 방귀네요. ^^


그림도 잘 그린 듯 하고, 표현도 어디서 본 것인지 아니면 직접 생각한 것인지는 모르지만 재미있습니다. 마눌님의 말에 의하면 딸내미가 특별히 엄마 방귀는 신경써서 '모닥불 방귀'라고 했다고 당당히 말했다고 하더군요. ^^  

여튼 그래도 간만에 실컷 웃었습니다.. 

간만에 딸내미 사진..

우리 것은 좋은 것이여..


Life is Art. 딸내미 예술이네.. ^^


01

좀비 좀비's/Life ,

  1. 요즘 한반도에 지진이 잦다 했더니...
    .
    .
    다 이유가 있었네요 ^^;;;;

  2. 그래서 제가 요즘 우리나라의 안위를 위해 자중하고 있습니다. ^^;;

  3. 따님의 표현력이 가히...장원급제(?) 수준입니다~

    오랜만에 뵙습니다^^

  4. 어이쿠.. 정말 오랜만이네요. ^^ 잘 지내시고 계시는지..

  5. 딸이 정말 이쁘네요!!!!!